석유화학산업

석유화학산업 미래 산업경쟁력은 대한민국 석유화학산업을 바꿉니다.

제조과정과 용도

Home In 석유화학산업 In 석유화학산업소개 In 제조과정과 용도

석유화학산업은 석유제품(Naphtha 등) 또는 천연가스를 원료로 하여 출발하는데,

국내의 경우 주로 납사를 분해설비(Naphtha Cracking Center ; NCC)에 투입하여 에틸렌, 프로필렌 등 기초유분을 생산함.

NCC에서 생산되는 제품들의 구성비는

보통 에틸렌 31%, 프로필렌 16%, C4유분 10%(부타디엔 원료), RPG(벤젠/톨루엔/크실렌 원료) 14%, 메탄·수소·LPG 등 기타제품이 29% 생산됨. 이때 에틸렌과 프로필렌은 바로 유도품 생산공정으로 가고, C4유분과 RPG는 추가로 추출·정제하는 공정을 거쳐 부타디엔과 벤젠, 톨루엔, 크실렌 등 유용한 석유화학 기초유분을 생산하게 됨.

이러한 기초유분을 가지고 석유화학 최종제품을 만드는데,

폴리에틸렌과 폴리프로필렌과 같이 기초유분 하나만을 가지고 중합반응을 통해 만들어지기도 하고, 스티렌모노머와 같이 기초유분 두개(에틸렌과 벤젠)를 반응시켜 만들기도 하며, AN이나 PVC 처럼 다른 화학제품과의 반응을 통해 만들기도 함.

석유화학제품은 천연소재의 대체품으로서

각종 생활용품에서부터 전기전자, 컴퓨터, 자동차, 건설 등에 이르기까지 사용되지 않는 곳이 없을 정도로 용도가 다양한 기초원자재임. 따라서 일부에서는 석유화학제품을
“산업의 쌀”이라고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