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화학 홍보

한국석유화학협회에서는 석유화학산업의 이해를 돕기 위해 알기 쉽게 전달합니다.

석유화학으로 만드는 세상

Home In 석유화학 홍보 In 석유화학 이야기 In 석유화학으로 만드는 세상

석유화학산업을 쉽고, 재미있게 소개해 드립니다.

“석유화학이 없다면…”
어느 날 아침 눈을 떠보니 벽에 벽지가 사라지고 나무만 보인다.
방바닥을 밟고 일어서니 장판은 없고 시멘트 맨바닥만 밟힌다.
거실로 나가 TV를 쳐다보니 브라운관만 덩그러니 놓여있다.

TV속 전선들도 구리선 만 남아 있어 잘못 만졌다간 감전되기 딱이다.
집안이 온통 철제와 나무틀, 차디찬 시멘트만이 보이는 게 너무나 휑하다.
스위치도 사라져 불을 켤 수도 없다. 친구한테 기가 막힌 이 상황을 설명하려고 전화기를 찾았는데
번호버튼과 수화기가 사라진 채 구리선과 전기회로만 보인다.
이게 대체 무슨 일일까?
일단 밖으로 나가 동태를 살피려고 옷장 문을 열었는데… 더 황당하다.
옷이 다 없어진 것이다. ㅠㅠ